각자 나름의 미니멀리즘이 있다

우린 각자 생활하는 환경이 다르다. 성별, 인종, 국적, 문화권, 직업, 나이, 가정환경이 모두 달라, 사고방식과 행동양식 모두 다르다. 우린 서로 이해하려 노력하지만, 타인이 살아온 환경을 직접 체험하지 않는 이상 애초에 남을 온전히 이해할 수 없다.
미니멀리즘도 각자 다른 게 정상이다. 저마다 미니멀리즘에 대한 생각과 실천이 다르다. 주부의 미니멀리즘과 자취생의 미니멀리즘은 서로 다르다. 출판사에 다니는 일본인과 글 쓰는 미국인의 미니멀리즘은 서로 다르다. 세상엔 미니멀리스트의 수 만큼이나 다양한 미니멀리즘이 존재한다. 이것부터 인정해야 한다.
미니멀리즘은 자기 인생에서 중요한 가치를 발견하고 집중하기 위해, 의미 없는 것(잡동사니, 인간관계, 방해요소 등)을 제거해 나가는 삶의 방식이다. 각자 인생이 다르고, 그 인생에서 추구하는 가치도 다르다. 의미 없는 것의 범위도 각자 생각하기 나름이다. 미니멀리즘의 궁극적인 목표는 비슷할지 몰라도, 각자 처한 환경에 따라 그 양상은 서로 다른 게 당연하다.
많은 사람이 혼자 조용히 미니멀리즘을 실천하며 살아간다. 일부러 떠벌리고 다니지 않는 이상, 겉으로 드러나지 않는다. 순전히 사생활의 영역이기 때문이다. 우리는 이런 사람들이 어떤 식으로 미니멀리즘을 실천하는지 알 방법이 없다. 책이나 블로그, 카페 활동을 통해 자신의 미니멀리즘을 공유하는 사람의 미니멀리즘만 접할 수 있다.
빙산의 일각이 빙산 전체라고 착각하면 안 된다. 비교적 눈에 잘 띄는 미니멀리즘 양상을 아래와 같이 정리했다.
  • 잘 쓰는 물건을 특정 브랜드 제품(예: 일본 브랜드 무인양품)으로 대체하기
  • 미니멀리즘 게임에 집착하기 (1일엔 물건 한 개 버리고, 2일엔 두 개 버리고, 31일엔 서른한 개 버리는 게임)
  • 많이 버리기, 빨리 버리기, 매일 버리기
  • 버리고 반드시 SNS에 인증하기
  • 잘 쓰는 물건도 버리기, 필요한 물건도 사지 않기
  • 버려야 한다는 강박
  • 남보다 더 빨리 많이 버려야 한다는 경쟁심
모두 물건과 연관 있다. '물건 버리고 정리하기'는 중요한 가치에 집중하기 위해 제거해야 하는 여러 요소 중, 물질적인 영역에 해당한다. 이 외에도 미니멀리즘과 연관되는 영역은 매우 많은데(스마트폰, 앱, 인터넷, SNS, 카페/블로그, 이메일, 습관, 수면, 운동, TV, 금융, 음식, 식단, 빚, 할부, 주택, 명상, 자존감, 사랑, 시간, 여유, 직업, 휴식, 취미, 여가, 휴가, 인간관계, 가족, 친척, 이웃, 꿈, 공동체, 정치, 성공, 자아 등), 너무 물질에만 집중하는 게 아닐까.
우린 모두 각자 사정이 있다. 너는 네 미니멀리즘을 추구하면 되고, 나는 내 미니멀리즘을 추구하면 그만이다. 남들 방식을 따라 할 필요 없다. 자기 나름의 기준으로, 자신만의 속도로 가면 된다.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2018 혼다 슈퍼커브 소기어 교체(순정 14T →키타코 15T)

바이크 리어서스펜션 프리로드(preload) 세팅에 대해

구글 연락처를 icloud 연락처로 옮기는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