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7. 15.

2016-07-14 CB400SB(2005) 적산거리 30,000 km 돌파

적산거리 14,000 km 쯤 데려왔는데, 오늘 30,000km 가 됐다. 이 녀석 인생의 절반 이상을 나와 함께한 셈. 큰 사고 없이 잘 달리고 잘 서줘서 고마울 따름이다. 내게 많은 풍경을 선사하고, 여자친구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게 해 준 고마운 녀석. 잠시 한 눈 팔았지만, 내 어찌 너를 팔겠니. 앞으로 4만, 10만, 20만 km 꼭 함께 하자꾸나. 고맙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브라운 스톤, 부의 본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