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2010의 게시물 표시

2010. 9. 18. XL883R 속리산 투어

이미지
아무 약속이 없었던 오늘..ㅡ_ㅡ
기숙사 식당에서 점심을 먹고 출발했습니다.
오늘의 목적지는 속리산 주변.ㅋ

가는 길 옆에 괜찮은 곳이 있어서 잠깐 세웠어요.



넓은 돌이 펼쳐져 있었습니다.
깊이도 얕고 놀기 딱 좋겠더군요.


송사리들도 보이구요...
손가락 보다 큰 송사리도 봤어요.ㅡ_ㅡ;;


저쪽 깊은 곳에 있어서 사진에 담지는 못했죠.



날씨도 너무 좋고 계곡도 좋고 해서 간만에 셀카.ㅡ_ㅡ



미디움옐로필터를 구입한 기념으로 흑백사진도 몇 장 찍었습니다.
사실 똑딱이 디카가 없을 때는 저 카메라만 가지고 다니면서 모든 것을 필름으로 담아냈었는데요.
그때는 필름을 참 많이 썼던 것 같은데 디카가 생기고 나서부터 블로그 업뎃용 사진만 찍다보니
왠지 저 카메라에게 미안한 느낌도 들고.. 뭐 그렇습니다.


물 속에 들어가지는 못해도 발 정도는 담궈줘야죠?
근데 바닥은 생각보다 미끄러웠어요;;



달리고 또 달립니다. 경치가 너무 좋습니다. 날씨는... 미치도록 좋습니다.
계곡 옆을 달리거나 고도가 높은 곳으로 올라가면 공기가 제법 차갑습니다.


쌍곡계곡으로 향합니다. 평소에는 북쪽에서 남쪽으로 속리산을 가로질러 왔었는데
이번엔 남쪽에서 북쪽으로 올라갔네요.


적산거리가 어느덧 9,800 km를 향해가는군요.
5개월 탔는데.ㅡ_ㅡ
주말에 비만 안왔으면 15,000 km는 넘었을 듯.ㅋ



확실히 충청도가 투어다니기 좋아요.
길도 좋고 경치도 좋고 무엇보다 차도 없고!!


제 생각에 아마 저 산의 모양 때문에 쌍곡계곡이라고 이름붙여진 것 같은데요.
V자 모양으로 계곡이 있어서 저 부근의 계곡을 쌍곡계곡이라 이름붙인 것 같아요.
저 곳에서 유턴을 해서 다시 남쪽으로 내려갑니다.ㅋ



벼가 거의 다 익어가네요??



길가엔 벌써 코스모스가?? ㅋ


내려서 사진을 좀 찍었습니다. 꿀벌과 코스모스 사진도 좀 찍구요.


저도 좀 찍구요.ㅎ



575번 국도입니다. 이런 길이 너무 좋아요... 미치도록.



읭? 벌써 사진이 끝났네요.
1. 오늘 건진 게 있다면 속리산에서 보은쪽으로 내려오는 575번 국도가 달리기 참 좋았다는 것,
2. 청주로 들어오는 25번 국…

조교 업무 개선 방안

1. 전화 업무 완화
- 영어과 홈페이지에 Q&A 게시판과 FAQ 게시판을 신설하여 따로 전화를 하지 않더라도 원하는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조치.
- 조교는 줄어든 전화상담 시간에 다른 중요한 업무에 집중할 수 있음.

2. 근로장학생 적극 활용
- 반드시 조교가 해야 할 일을 제외하고는 근로장학생을 적절히 활용.
- 조교는 줄어든 잡무 시간에 다른 중요한 업무에 집중할 수 있음.

3. 환경 개선
- 주기적으로 사무실 정리정돈, 청소.
- 쾌적한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4. 컴퓨터 수시 백업 & 복원
- 불특정 다수의 학생이 사용하는 멀티미디어실 컴퓨터들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최적화된 백업 파일을 보관.
- 학습용이 아닌 프로그램이 많이 설치되어 느려지거나 고장났을 경우 시간이 오래 걸리는 포멧&윈도우 재설치 대신 20분 정도 소요되는 "복원" 활용.

5. 대학원생 명단 체계화
- 엑셀파일로 체계적으로 관리하여 원하는 정보를 필요할 때 언제나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 단체메일, 단체문자 등에 활용.

6. 친절 응대
- 공무원의 전형적인 불친절 이미지를 탈피하여 서비스업 수준의 친절하고 신속한 응대, 정확한 정보를 빠르게 전달.

7. 야근 불사
- 필요할 경우 야근하여 다음날 업무나 수업에 차질이 없도록 조치.

8. 적극적인 NOTICING
- 기존 홈페이지 + 블로그(?) + 트위터로 공지사항 등을 적극적으로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