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12. 25.

2017-12-25 크리스마스 서울 나들이



오랜만에 밖에서 술 한 잔. 모로미 청주점인데, 스키야키+사케 조합이 좋다. 고기만 추가로 주문할 수 있다.



여자친구가 선물해 준 스트링 아트(string art). 저렇게 촘촘히 하려면 진짜 많은 시간과 정성이 필요한데.. 며칠 동안 만드느라 고생한 것 생각하면, 그저 사랑스러울 뿐이다.^^



대학로에 연극보러 간 김에 들른 호호식당. 제법 일찍 갔는데도 대기자가 많았다. 요즘엔 화면으로 번호표 뽑고 카톡으로 대기자/예상시간 확인할 수가 있네. 세상 좋아졌어...



목살 스테이크 + 장어 덮밥. 양은 좀 부족한데, 맛은 깔끔하다.



대학로 타스카페. 커피 맛 괜찮고, 넓은 홀이 맘에 든다. 음식도 파는데, 맛있을 것 같다.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관람. 이순재, 정소담, 조달환이 나왔다. TV로만 보다가 실제로 보니.. TV랑 똑 같았다. 이순재 할아버지는 연세가 연세라 그런지, 발성에 힘이 딸려 잘 들리지 않았다. 뭐라고 하는지 알아들으려고 너무 집중하느라 힘이 좀 들었다. 정소담은 씩씩하게 연기 잘 하고, 조달환은 표현력이 엄청 풍부해서 재밌었다. 봄엔 좀 자주 가서 봐야하는데.. 캠핑도 가야하고ㅎ 할 일이 많네.



대학로에서 등갈비 맛있게 구워먹고 KTX 타고 복귀~ 서울은 올 떄마다 사람 많은 것 뺴곤 좋은데, 막상 한 번 다녀오면 금방 또 가기엔 힘든 느낌이다. 사람에 너무 치여서 그런지.. 그래도 연극은 좀 챙겨봐야겠다. 집중되는 느낌이 좋다.

촌놈 서울구경 끝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