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10. 14.

남미여행 전체 일정, 루트 (출발 전 메모 수준)

1/10, 17:50 인천 출발
1/10, 15;45 달라스 도착
1/10, 17:05 달라스 출발
1/11, 01:00 리마 도착



<페루>
  • 쿠스코
<볼리비아>
  • 코파카바나
  • !티티카카호!.. 태양의 섬 투어(1.2)
  • 라파즈 (페밀리 하우스 호스텔)
  • 루레나바께
    • 팜파스 투어2.3+2
  • 우유니 (마나 호스텔)
<칠레> 페소
  • 깔라마
  • 산 페드로
    • 사막투어 (달의계곡 / 소금호수)
  • 산티아고 (수도)
  • 뿌콘
  • 푸에르토 나탈레스 (트래킹 준비, 식량, 장비 렌탈 등)
  • 토레스 델 파이네
    • W코스! 3.4+3
  • 토레스 델 파이네

<아르헨티나>
  • 칼라파테
  • 부에노스아이레스
  • 푸에르토 이과수
    • 이과수 폭포 (미리 식량 준비해갈 것)
<브라질>
  • 상파울로
  • 리우데자네이루
    • 예수상 (트랩 미리 예약해서 타고 이동)




3/7, 22:45 리오데자네이로 출발
3/8, 06:45 달라스 도착
3/8, 10:05 달라스 출발
3/9, 15:55 인천 도착


<페루>

  • 리마
    • Ekeko Hostal (미라플로레스. 도미 23솔. 조식O 와이파이O) 주소, Garcia Calderon 274, Miraflores
    • - 미라플로레스에 위치해 있다. 호스텔월드에서 예약해서 갔는데 간판이 따로 있지는 않았다.
    • 옥상 있고, 나름 깔끔하다. 스텝 다비드는 한국 발라드 노래 왕팬ㅎㅎ 근처에 큰 마트 있고, 지내기 편했다.
    • 크루즈 델 수르 버스터미널에서 택시 12솔. 말 잘하면 1~2솔 깎아줌ㅋㅋ
  • 쿠스코
    • Magico Hostal (아르마스광장 10분 거리. 도미 11솔. 조식O 와이파이O) 주소, 534 Calle Fierro
    • - 쿠스코에서 아니 페루에서 가장 저렴한 숙소 중에 한 곳일 듯 싶다. 간단하게 아침도 나온다. 장기 투숙하기 좋다.
    • 1층 침대라 정말 편하고, 직원들도 많이 친절하다. 쿠스코 전반적인 문제지만 밤에 물이 잘 끊긴다. 
    • 욕실이 깨끗한 편은 아니지만 그래도 이 정도면 좋다. 호스텔월드에서 예약해야 싸고 성수기엔 가격이 오른다.
    • [출처] 페루 여행 총정리 (일정, 경비, 숙소, 추천)|작성자 오끼
  • 마추픽추
    [추천 일정] 마추픽추에 잘 다녀오는 방법<1박2일, 갈땐 버스 올땐 기차, 180달러 정도>
    - 쿠스코 여행사에 가서 1박2일 신창하되 갈땐 버스, 올땐 기차 탄다고 함. 170달러 전후.
    - 첫날, 아침 일찍 미니버스 타고 [2]이드로일렉트리카까지 간다. 오후 3시 전후 도착.
    - [2]에서 내려 기찻길 따라 [3]아구아스깔리엔떼스까지 걸어서 간다. 약 2시간30분 정도 소요.
    - 저녁 무렵 [3]에 도착해서 광장에서 가이드 찾아서 숙소로 가서 잔다.
    - 둘째날, 5시에 마추픽추 가는 편도 버스표 끊고 올라간다.(9.5달러)
    - 여유 있게 보다가 기차시간에 맞춰 걸어서 내려온다. 1시간~1시간30분 걸림.
    - 기차 타고 [3]에서 [1]까지 옴. 2시간 정도 걸림.
    - 여행사에서 준비한 미니버스 타고 쿠스코로 돌아옴.

    <투어비 포함내역 - 마추픽추입장료, 왕복 교통비, 숙박비, 식사3끼, 가이드비>
    <마추픽추 올라가는 버스비 9.5달러 미포함>
    추천이유
    - 미니버스 타고 쿠스코에서 [2]까지 가는 길 풍경이 멋 있음. 왼쪽 창가 자리가 좋음. 운전수쪽~
    - [2]에서 [3]까지 걸어가는 길이 운치 있음. 마추픽추를 안아 흐르는 강을 따라 걸어감.
    - 숙소 따로 고를 필요 없이 정해진 곳에서 자면 됨.
    - 아침부터 빡시게 올라가는 것보다 마추픽추에서 돌아다닐 체력을 비축하는 게 좋다고 봄.
    - 비축한 체력으로 와이나픽추, 선게이트, 잉카브릿지 돌아보는 게 나음.
    - 내려올 땐 올라갈 때 보다 훨씬 수월하니 걸어서 와보는 체험을~ㅎㅎ
    - 둘째날, 아무래도 피곤하니 시간도 아끼고, 체력도 아낄겸 기차 선택.
    - 나름 이곳의 명물인 페루레일을 타보는 체험을~ ^^
    - [1]에 도착하면 뭘 탈까 고민할 필요 없이 대기 중인 미니버스만 끝!
    - 결과적으로 마추픽추를 오가는 동안 타볼 건 다 타게 되는 거고, 해볼 건 다 해보는 방법임!
    -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작성한 거라 선호하는 경향이 다를 수 있음.
    - 시간과 체력이 받쳐준다면 이 정도의 경비로 정글트레일을 하는 것도 좋은 선택일 듯 ^^
    [출처] 마추픽추 여행 정보 총정리 (가는 방법, 투어, 일정, 경비, 추천)|작성자 오끼
                                                      마추픽추 + 와이나픽추 입장권(152솔=56달러 정도)
                                                      - 보통 통합입장권으로 구합니다. 
                                                      - 와이나픽추는 1일 400명 입장 제한이 있어서 티켓 구하기 힘듭니다.
                                                      - 대부분 인터넷으로 미리 구합니다. 2주 또는 3주 전부터ㅎㅎ
                                                      - 이미 매진이라 하더라도 가끔 취소표가 나오는 경우가 있다고 합니다.

                                                      인터넷 구매 방법은 다른 블로거님께서 잘 정리해놓은게 있어서 링크로 대신합니다! ^^
                                                      http://blog.naver.com/ohchannn?Redirect=Log&logNo=60190960162
                                                      [출처] 마추픽추 여행 정보 총정리 (가는 방법, 투어, 일정, 경비, 추천)|작성자 오끼





                                                      댓글 없음:

                                                      댓글 쓰기